정인하,  INHA  JUNG

Korea/ Illustrator

무심하게 흘러가는 빛나는 순간을 담백하고 자연스럽게 그립니다. 책과 물건을 만듭니다. 주로 어린이 그림책 작업을 하고 있으며 잡지와 사보, 표지에도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쓰고 그린 책으로는 『밥.춤』 『요리요리 ㄱㄴㄷ』이 있다. 개인작업물을 모아 『부드러운 거리』 『두부와 그림』 『수수한 순간』 등 독립출판물을 만들기도 했습니다.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drawing_summe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